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서울 30대 의사 아너 가입…"신문보고 결심, 의료사각지대 없어지길"
  • 승인 2019.12.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구글+
네이버밴드
네이버블로그
네이버폴라
핀터레스트
URL복사

이종욱 글로벌서울안과 원장, 아너 소사이어티 총 약정금액 2500억 육박
아너 소사이어티에 가입한 이종욱 글로벌서울안과 원장
아너 소사이어티에 가입한 이종욱 글로벌서울안과 원장

서울 강남의 글로벌서울안과 이종욱 대표원장(36)이 4일 오후 사랑의열매 사회복지공동모금회 1억 원 이상 고액기부자 모임인 아너 소사이어티(Honor Society) 회원으로 가입했다. 전달식에는 사랑의열매 김연순 사무총장, 강주현 사회공헌본부장이 함께했다.

이종욱 원장은 전달식에서 "평소에도 의료비 지원이나 의료봉사를 해오고 있었는데 혼자 또는 병원에서 하다 보니 범위가 작고 성과가 미진하다는 생각이 들었다"며 "우연히 아너 소사이어티 신문기사를 읽고 공정하고 안전하게 더 많은 사람들을 도울 수 있는 현실적인 방안이라고 생각했다"며 기부 배경을 밝혔다.

또한 "아너 소사이어티 가입 이후에도 늘 해왔던 것처럼 손이 닿는 범위에서 봉사와 나눔을 실천할 것이고, 나머지 부분은 아너 소사이어티가 채워줄 것이라 믿는다"며 "의료사각지대가 없어지는 것이 기부를 하며 갖게 되는 간절한 소원"이라고 말했다.

기부금은 이 원장의 뜻에 따라 도움이 필요한 이웃들을 위한 돌봄 사업과 의료비 지원에 사용될 예정이다.

김연순 사무총장은 가입식에서 “평소 꾸준한 기부와 봉사를 실천하고 계신 이종욱 원장님이 아너 소사이어티를 믿고 나눔을 확장해주신 것에 깊은 감사를 드린다”며 “의료비가 없어 큰 아픔을 겪는 많은 이웃들을 위해 기부금을 소중하게 사용하고, 앞으로도 지역사회를 통한 돌봄을 더욱 강화해나가겠다”고 말했다.

2019년 12월 4일 기준, 아너 소사이어티 회원 수는 2187명으로 누적기부액은 약 2428억 원이다. 직종별로는 기업인이 1,036명(47.4%)으로 가장 많고 다음으로는 전문직 306명(14.0%) 순으로 높은 비율을 차지하고 있다.

또 농 ․ 수산업에 종사하거나 음식점 등을 운영하는 자영업자는 145명(6.6%), 법인 ․ 단체 임원이 66명(3.0%), 국회의원 ․ 지자체장 등 공무원 35명(1.6%), 스포츠인 21명(1.0%)이다. 방송 ․ 연예인도 22명(1.0%)이 있으며 익명을 포함해 기타 직종에 총 556명(25.4%)이 가입해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