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제14회 아동학대예방의 날 기념식' 개최...99명 유공자 선정·포상
  • 승인 2020.11.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구글+
네이버밴드
네이버블로그
네이버폴라
핀터레스트
URL복사

19일 서울 밀레니엄 힐튼 호텔에서 열린 제14회 아동학대 예방의 날 기념행사에서 양성일 보건복지부 차관과 윤혜미 아동권리보장원장 등 참석자들이 아동학대 예방을 상징하는 퍼포먼스를 하고 있다. [뉴스제공=뉴시스]
19일 서울 밀레니엄 힐튼 호텔에서 열린 제14회 아동학대 예방의 날 기념행사에서 양성일 보건복지부 차관과 윤혜미 아동권리보장원장 등 참석자들이 아동학대 예방을 상징하는 퍼포먼스를 하고 있다. [뉴스제공=뉴시스]

보건복지부는 아동학대 예방 기념 주간(‘11.19~11.25)을 맞아 19일 서울 중구 밀레니엄 힐튼 호텔에서 '제14회 아동학대예방의 날 기념식'을 개최했다.

이번 행사는 코로나19 감염 확산 상황을 고려해 좌석 띄어 앉기 및 마스크 착용 등 방역수칙을 준수하며 진행되었으며, 보건복지부 동영상 계정을 통해 생중계됐다.

이날 기념식에는 국선변호사, 경찰, 아동보호전문기관 현장조사팀장 등 아동학대 예방 유공자로 선정된 99명 중 10명이 참석, 현장에서 직접 보건복지부 장관 표창을 받았다. 

이날 참석하지 못한 유공자들 중 4명은 영상을 통해 소감을 전했고, 김민석 국회 보건복지위원장과 김창룡 경찰청장이 영상을 통해 축하 인사를 전했다.

또한 세종경찰서 경위가 직접 작사·작곡하고, 그 자녀(초등 4년)가 직접 부른 '물고기 코이의 세상' 영상이 소개되어 참석자들의 눈길을 끌었다.

한편, 보건복지부와 아동권리보장원은 아동학대 예방기념주간을 계기로, 한국편의점산업협회, 실시간 재생 서비스 기업 '왓챠(WATCHA)'와 협업을 통해 아동학대 예방 홍보를 전개한다.

5개 편의점(GS25, CU, 세븐일레븐, 미니스톱, 씨스페이스)에서는 '훈육을 위한 체벌이 아동학대 범죄로 이어질 수 있다'는 내용을 계산대 화면에 송출하고, 편의점이 아동학대 신고 거점이 될 수 있음을 안내하는 포스터를 부착한다.

또한, 4가지 아동학대 유형에 관한 4개 영화에 대한 영화 전문가와 아동 전문가 대담 영상을 왓챠 동영상 계정 및 보건복지부 사회관계망서비스(페이스북 등)에 게재할 예정이다.

양성일 건복지부 차관은 "동의 시각에서 아동 스스로가 느끼는 위험에 처한 아이들을 발견하고 보호할 수 있도록, 아이들의 표정과 행동에 관심을 가져주길 부탁드린다"며 "더불어 부는 아동학대에 대한 세밀한 조사와 신속한 아동 보호가 가능하도록 공공 대응체계를 완비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김창룡 경찰청장은 "경찰은 아동학대에 대한 작은 신고 하나라도 세심하게 대응하고 적극적으로 조사하여 가해자에 대해 엄정 대응하겠다"면서 "피해아동 보호를 위해 아동보호전문기관과 긴밀하게 협조하는 등 아동학대 예방 및 재발 방지에 힘쓸 것"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