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한국사회복지협의회, ‘제21회 사회복지의 날’ 기념식 개최
  • 승인 2020.11.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구글+
네이버밴드
네이버블로그
네이버폴라
핀터레스트
URL복사

정부·국회·민간포상 등 사회복지 유공자 등 총 314명 수상의 영예
사회복지의 날 기념식 포스터
사회복지의 날 기념식 포스터

한국사회복지협의회는 보건복지부와 함께 오는 11일 여의도 63컨벤션센터 라벤더홀에서 '포용적 복지와 사회안전망 확충'을 주제로 '제21회 사회복지의 날 기념식 및 제31회 전국사회복지대회'를 개최한다.

'사회복지의 날'은 과거 외환위기로 촉발된 경제사회 불안에 대응하기 위해, 국민 기본선을 보장하고 스스로 일할 수 있는 자활 여건을 조성하고자 당시 국민의 정부에서 사회안전망의 근간인 「국민기초생활보장법」을 제정한 1999년 9월 7일을 기념하여 법정 기념식으로 자리매김했다. 이후 보건복지부가 주최하고, 한국사회복지협의회 주관하여 2000년부터 매년 열리고 있다.

이번 기념식은 참석인원을 수상자로 제한하는 등 정부 방역지침을 준수한 가운데 예년에 비해 대폭 축소하여 개최하고, 행사 전 과정은 한국사회복지협의회 공식 유튜브 채널 '나눔채널 공감(bit.ly/withmomsmind)'을 통해 온라인으로 실시간 중계한다.

전 세계에 코로나19 감염증이 유행하는 가운데 온라인으로 생중계된 이번 행사는 기초생활보장제도 시행 20주년을 맞아 감염병에 특히 취약한 어르신, 노인, 장애인 등 사회적 약자 보호를 위한 '포용적 복지와 사회안전망 확충'의 중요성을 다시 한 번 강조하는 계기가 될 것이다.

정부는 사회안전망 확충이 코로나19 위기를 극복하고,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 국제적 선도국가로 나아가기 위한 한국판 뉴딜의 토대가 될 것으로 보고, 이를 통한 '모든 국민이 기본생활을 누리는 포용적 복지국가 실현'을 미래 목표로 제시했다.  

이날 행사에서 우리사회 곳곳에서 복지증진을 위해 헌신해 온 사회복지 및 기초생활보장 유공자 등 총 314명이 수상의 영예를 안는다.

수상자 314명은 정부포상 16명(국민훈장 2명, 국민포장 2명, 대통령표창 8명, 국무총리표창 9명), 장관표창 270명, 민간포상 22명(사회복지대상 1명, 우봉봉사상 1명, 공로상 20명), 국회포상 1명(국회의장 공로장 1명)이다.

박능후 장관은 기념사를 통해 "그동안 복지 사각지대를 밝히고 어려운 이웃의 손을 잡아준 사회복지인 모두의 헌신적인 사랑과 열정에 감사드린다"며 복지 위기가구에 대한 더욱 세심한 관심과 지역사회 내 민관 협업을 당부할 예정이다.

서상목 회장은 대회사를 통해 "모든 국민이 전 생애에 걸쳐 기본적인 삶을 누릴 수 있도록 튼튼한 사회안전망을 만들고 확충해 나가기 위해서는 공공복지를 담당하는 정부를 지원하고 협력하는 민간의 역할이 중요하다"며 "모든 국민이 안심할 수 있는 사회안전망을 만들기 위한 민관 협력의 견인차 역할을 하는데 앞장서겠다"고 강조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