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군포시매화종합사회복지관, 한가위 맞이 지역주민과 함께하는 발코니 콘서트 성료
  • 승인 2020.09.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구글+
네이버밴드
네이버블로그
네이버폴라
핀터레스트
URL복사

군포시매화종합사회복지관에서 개최한 발코니 콘서트 진행 모습.
군포시매화종합사회복지관에서 개최한 발코니 콘서트 진행 모습.

군포시매화종합사회복지관은 지난 23일 한가위를 맞이하여 코로나 19에 지친 지역주민을 응원하기 위해 개최한 발코니 콘서트 '군포를 울리는 치유의 소리, 국악에 반하다' 문화공연을 성황리에 마쳤다고 밝혔다.

이번 공연은 장기화 되고 있는 코로나 19로 인해 외출이 자유롭지 않고, 감염에 대한 스트레스를 받는 지역주민을 위로하기 위하여 사회적 거리 유지와 생활방역 수칙을 준수했다.

공연은 한국문화예술위원회의 지원과 군포문화재단의 협력으로 세종국악관현악단에서 전통문학과 위인의 이야기로 엮어낸 판소리와 국악가요로 춘향전, 별주부전, 흥부놀부전등을 1시간여에 걸쳐 진행됐고, 오랜만의 멋진 공연을 집에서 감상한 주민들은 어깨춤을 추는 등 귀와 눈이 즐거운 행복한 시간을 보냈다.

군포시매화종합사회복지관 관계자는 "이번 발코니 콘서트를 시작으로 10월 한달 간 '마을이 복지관이다'라는 슬로건으로 그동안 사회적거리두기로 만나지 못했던 주민들을 마을공원, 놀이터 혹은 가정으로 찾아가 다양한 문화체험과 심리적 지원서비스를 진행하여 주민들에게 행복한 일상을 되돌려 주고자 노력할 예정이다"라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