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서울시립뇌성마비복지관, (사)대한안마사협회와 업무 협약 체결
  • 승인 2020.08.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구글+
네이버밴드
네이버블로그
네이버폴라
핀터레스트
URL복사

안마서비스 통해 뇌성마비인과 그 가족의 건강한 삶 지원
류영수 서울시립뇌성마비복지관 관장(왼쪽)과 이옥형 대한안마사협회장이 업무 협약 체결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류영수 서울시립뇌성마비복지관 관장(왼쪽)과 이옥형 대한안마사협회장이 업무 협약 체결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서울시립뇌성마비복지관(이하 복지관)은 5일 복지관 2층 회의실에서 뇌성마비인의 건강증진을 위하여 (사)대한안마사협회(이하 협회)와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협회는 시각장애인 안마사의 권익옹호와 안마사 제도의 발전을 위해 설립된 법인단체이다.

뇌성마비인은 장애로 인한 경직으로 통증을 동반하여 신체적인 피로감과 정신적인 스트레스가 매우 높고, 그 가족들도 장애당사자를 돌보는 과정에서 높은 신체적·정신적 스트레스를 호소해 왔다. 복지관은 뇌성마비인과 그 가족에게 개인별 맞춤 안마서비스를 통해 건강한 삶을 지원하기 위해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복지관은 이번 협약으로 뇌성마비인과 그 가족에게 신체적 통증완화와 심리적 안정감을 제공하여 삶의 질이 향상되도록 노력할 계획이다.

이날 류영수 복지관 관장은 "서울특별시와 이옥형 협회장 및 임·직원에게 감사의 인사를 드린다. 그동안 복지관 당사자와 보호자들이 안마를 통해 경직되어 있는 근육들이 풀어지기를 바란다는 요구가 있어 왔다"며, "이번 업무 협약을 통해 뇌성마비인의 건강증진을 통한 삶의 질이 향상되기를 바라며, 앞으로 양 기관이 시너지 효과가 창출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옥형 협회장은 "귀한 자리를 만들어 주신 여러분들에게 감사하다. 업무의 협약을 통해 뇌성마비인들은 건강을 회복하고 우리는 새로운 일자리 창출의 기회를 얻는다고 생각한다. 앞으로 뇌성마비인들에게 지속적인 서비스를 통해 웃음이 끊이지 않도록 노력하겠다"며, "이러한 기회가 많아져서 시각장애인들의 안마 재능이 발전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