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제2회 국민 참여 사회공헌 복지 공모사업' 안전 및 우수프로그램 선정 결과 발표
  • 승인 2020.07.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구글+
네이버밴드
네이버블로그
네이버폴라
핀터레스트
URL복사

인천국제공항공사-인천시사회복지협의회, 최종 선정 10개 시설·기관에 1억6500만원 지원
류진형 인천국제공항공 사회가치추진실장(왼쪽에서 6번째), 이정윤 인천사회복지공동모금회 사무처장(왼쪽에서 7번째), 전흥윤 인천광역시사회복지협의회 사무처장(왼쪽에서 13번째)이 '제2회 국민 참여 사회공헌 복지 공모사업' 결과 발표회에서 최종 선정된 시설·기관 관계자들과 함께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제공=인천시사회복지협의회)
류진형 인천국제공항공 사회가치추진실장(왼쪽에서 6번째), 이정윤 인천사회복지공동모금회 사무처장(왼쪽에서 7번째), 전흥윤 인천광역시사회복지협의회 사무처장(왼쪽에서 13번째)이 '제2회 국민 참여 사회공헌 복지 공모사업' 결과 발표회에서 최종 선정된 시설·기관 관계자들과 함께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제공=인천시사회복지협의회)

인천국제공항공사는 인천광역시사회복지협의회와 함께 인천 지역의 사회복지 활동 법인, 기관, 단체, 시설을 대상으로 진행된 '제2회 국민 참여 사회문제 해결을 위한 공모사업'의 일환으로 안전위협 방지사업에 대한 인천지역 8개 사회복지시설․기관과 전년도 우수프로그램 2개에 대해 올해 사회공헌 복지사업으로 최종 선정했다고 밝혔다.

이와 관련하여 공사는 2일 인천서 서구 인천시사회복지협의회에서 인천사회복지공동모금회, 남동구노인복지관 등 선정기관 10개소와 함께 안전위협 방지사업 및 우수프로그램에 대한 선정결과를 발표하고 전달식을 진행했다.

이날 선정된 안전위협 방지사업은 이용자의 안전 확보를 위한 시설 개보수 및 안전시설 설치를 위한 것으로 선정결과에 따라 기관별 최대 2천만 원을 지원받아 오는 7월부터 10월까지 진행하게 된다.

최종 선정된 사회복지시설 기관은 ▲남동구노인복지관 ▲드림 일시보호쉼터 ▲백령종합사회복지관 ▲성촌의집 ▲소망의집 ▲파인트리홈 ▲향진원 ▲효성노인문화센터 등 총 8개의 시설‧기관이다.

한편, 지난해 공모로 진행된 지역 주민들을 위한 사회복지프로그램 중 성과가 우수하고 지속적인 추진이 필요한 프로그램 역시 선정하여 올해도 지속 지원한다고 밝혔다.

선정된 우수 기관 및 프로그램은 ▲인천재가노인복지협회「건강과 사람을 잇다」 ▲인천지역자활센터협회「통합재가지원센터 운영」이다.

인천재가노인복지협회 「건강과 사람을 잇다」는 작년에 이어 고혈압·당뇨 등 만성질환자 어르신 107명을 대상으로 질병 예방 및 관리요령 교육, 운동교실, 요리 실습 등의 프로그램을 진행한다.

또한 인천지역자활센터협회 「통합재가지원센터 운영」는 인천지역 내 주거환경 취약계층 306가구를 대상으로 가사지원, 주택 경정비 지원, 정리수납 및 청소·소독 등의 커뮤니티케어 서비스를 제공한다.

선정된 기관은 프로그램 운영사업비로 총 7500만원을 지원받게 된다.

류진형 인천국제공항공사 사회가치추진실장은 "인천국제공항공사는 이번 공모전에서 선정된 기관과 함께 지역상생과 지역문제해결을 위해 함께 노력해나갈 계획이다"라며 "앞으로도 지역의 대표 공기업으로서 지속적인 사회공헌 활동으로 지역사회와 함께 하겠다"고 말했다.

전흥윤 인천시사회복지협의회 사무처장은 "인천시사회복지협의회는 코로나-19로 인해 지역경제의 어려움에도 불구하고, 사회복지 현안에 적극적인 지원을 하는 인천국제공항공사와 함께 지역의 사회공헌 가치 실현에 노력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