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서울뇌성마비복지관, '2020년도 서울특별시장애인기능경기대회'서 3관왕 달성 쾌거
  • 승인 2020.06.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구글+
네이버밴드
네이버블로그
네이버폴라
핀터레스트
URL복사

서울뇌성마비복지관이 2020년도 서울특별시장애인기능경기대회에서 3관왕을 수상하는 쾌거를 이뤘다.
서울뇌성마비복지관이 2020년도 서울특별시장애인기능경기대회에서 3관왕을 수상하는 쾌거를 이뤘다.

서울시립뇌성마비복지관이 지난 24일부터 26일까지 한국폴리텍대학 서울정수캠퍼스 등에서 열린 '2020년도 서울특별시장애인기능경기대회'에서 3관왕을 수상하는 쾌거를 거두었다.

29일 서울뇌성마비복지관에 따르면 이번 대회에는 워드프로세서 외 4개 직종에 16명의 성인뇌성마비인이 참가했으며 이 가운데 ▲정재학(컴퓨터활용능력, 금상) ▲이춘희(워드프로세서, 동상) ▲함태양(웹마스터, 동상) 씨가 순위권에 올라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장애인기능경기대회는 사회와 기업의 장애인 고용에 대한 관심 유도와 장애인의 기능 수준 향상을 목적으로 매년 개최되고 있다. 이번에 열린 2020년도 서울특별시장애인기능경기대회는 고용노동부 주최, 한국장애인고용공단·한국장애인고용안정협회 서울지부 주관으로, 3일간 한국폴리텍대학 서울정수캠퍼스 외 3곳에서 진행됐으며, 점역교정 등 22개 직종에서 경기가 실시됐다.

함태양 웹마스터 분야 함태양 씨는 "장애인기능경기대회를 통해 내 수준을 확인하는 계기가 됐다"며 "더욱 열심히 준비해 내년에도 도전해 볼 생각이다"이라고 밝혔다.

송지현 복지관 직업지원팀장은 "대회에서 노력한 만큼 좋은 결과가 나와 모두 기쁜 마음이다"며 "앞으로도 뇌성마비인들의 기능 향상을 통해 직업인이 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