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테미오래-대전광역시노인복지관, 업무협약 체결
  • 승인 2020.05.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구글+
네이버밴드
네이버블로그
네이버폴라
핀터레스트
URL복사

지역 문화예술발전과 시민들의 문화향유 확산 등 위해 상호협력 다짐
김인원 대전광역시노인복지관 관장과 김미정 테미오래 촌장이 업무협약 체결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김인원 대전광역시노인복지관 관장과 김미정 테미오래 촌장이 업무협약 체결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테미오래와 (사)대한노인회 대전시연합회 산하기관 대전광역시노인복지관은 지난 14일 지역 문화예술발전과 시민들의 문화향유 확산, 대전 원도심 근대 문화특구의 활성화를 위해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두 기관은 이번 협약을 통해 지역문화 발전을 위해 시민의 일상생활에서 문화 격차 해소를 위해 함께 노력하고, 각 기관의 업무에 협력하기로 협의했다.

이날 김인원 대전광역시노인복지관 관장은 "빠르게 변화하는 지역사회에 선배시민인 어르신들이 지역의 문화예술 발전에 발판이 되었을 때, 세대 간의 격차가 줄어들고 노년기의 삶 또한 뜻깊은 생활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전했다.

김미정 테미오래 촌장은 "두 기관이 서로 가까이 위치해 있어 더욱 시너지 효과가 클 것으로 기대하고 지역사회의 건강한 발전으로 이어질 수 있도록 함께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테미오래는 옛 충청남도관사촌의 새로운 이름으로 1930년대 만들어진 근대건축물인 옛 충청남도지사공관을 비롯한 9개의 유휴공간의 관사를 대전 근대역사와 문화·예술 전시 등을 느끼는 복합 문화예술 공간으로 활용되고 있다.

올해는 한국전쟁 70주년을 기념해 '함께 사는 마을, 기억하는 역사'를 주제로 옛 충남도지사공관에서는 근대 관사 건축이 갖는 의미를 되돌아보고 지역 마을(대흥동) 흔적을 살펴보는 전시와 다양한 시민 인문강좌 프로그램이 진행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