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복지국가실현연대-더불어민주당, 사회복지국가책임제 실현 위한 정책협약 체결
  • 승인 2020.04.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구글+
네이버밴드
네이버블로그
네이버폴라
핀터레스트
URL복사

사회복지계 26개 직능단체가 연대하여 하나의 목소리로 복지국가 실현 염원
복지국가실현연대와 더불어민주당 주요 관계자들이 정책협약 체결 후 파이팅 구호를 외치며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복지국가실현연대와 더불어민주당 주요 관계자들이 정책협약 체결 후 파이팅 구호를 외치며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회복지국가책임제실현을위한단체연대(이하 복지국가실현연대)는 더불어민주당과 지난 3월 31일 국회의원회관에서 사회복지계 4대 정책제안에 대한 정책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협약식에는 복지국가실현연대 공동상임대표 4인(남세도 전국지역아동센터협의회 이사장, 강선경 한국사회복지공제회 이사장, 오승환 한국사회복지사협회 회장, 장순욱 한국장애인복지관협회 회장) 및 총선지원단장(옥경원 한국지역아동센터연합회 대표)과 더불어민주당 조정식 정책위의장, 진선미 보건복지위원회 의원, 전재진 선대위 직능본부장 이하 양측 주요 임원들이 함께한 가운데 협약식을 진행했다.

오승환 공동상임대표는 "우리의 4대 정책제안을 100% 수용해준 것에 대해 깊은 감사의 인사를 드리며, 이번 협약식이 복지국가 실현에 유의미한 발자취가 되기를 기대하면서 앞으로 이어질 주요 정당들과의 정책협약을 통해 복지국가실현을 위해 더 노력하겠다"고 다짐했다.

조정식 정책위의장은 "복지국가실현연대의 4대 정책과제는 복지국가를 향한 필수조건이며 더불어민주당이 가고자 하는 길과 동일하다"며, 대한민국이 복지국가로 나아가는 데 더불어민주당이 앞장설 것을 표명하였고, 사회복지 종사자들의 처우개선이 그 첫 걸음이 될 것이라고 화답했다.

복지국가실현연대는 사회복지계 26개 직능단체가 연대하여 '2019 사회복지 정책대회' 등의 적극적인 활동으로 사회복지계의 목소리를 대변하고 있다.

협약서에 제시된 4대 정책과제는 ▲OECD 국가 평균 사회복지예산 확보 ▲사회복지종사자 근로환경 개선 ▲사회복지종사자 사회복지전담공무원 수준 급여현실화 ▲사회복지사업 민관협치 강화 등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