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마사회 제주지역본부, 1억원 상당 긴급구호 '생필품 키트 3000개' 기부
  • 승인 2020.03.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구글+
네이버밴드
네이버블로그
네이버폴라
핀터레스트
URL복사

한국마사회 제주지역본부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긴급구호 생필품 키트를 기부했다.
한국마사회 제주지역본부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긴급구호 생필품 키트를 기부했다.

한국마사회 제주지역본부는 25일 제주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긴급구호 생필품 키트를 기부했다.

렛츠런파크 제주 공원에서 열린 '힘내라 제주! 이기자 코로나19'행사에서 진행된 전달식에는 문윤영 한국마사회 제주지역본부장, 김형은 제주특별자치도청 보건복지여성국 노인장수복지과장, 김남식 제주사회복지공동모금회장 등이 참석했다.

한국마사회 제주지역본부는 코로나19 장기화 됨에 따라 경로급식이 중단된 독거노인의 결식을 방지하고 사회안전망을 구축하기 위해 기부하게 됐다.

1억원의 기부금으로 죽·반찬 등의 생필품과 휴대용 손세정제로 구성된 키트 3000개를 제작, 제주시홀로사는노인지원센터를 통해 도내 취약계층 독거노인들에게 지원했다.

문윤영 한국마사회 제주지역본부장은 "경로당과 무료급식 등 노인이용시설이 폐쇄되어 도내 어르신들이 식사에 어려움을 겪고 있다는 이야기를 듣고 지원에 나서게 됐다"며 "어렵고 힘들 때일수록 서로 돕는 제주의 따뜻한 정이 되살아났으면 한다"고 말했다.

한편, 한국마사회 제주지역본부는 코로나19의 영향으로 경영난에 직면한 화훼 농가를 돕기 위해 '사무실 꽃단장 캠페인'을 진행하고 있으며,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전통시장 이용 캠페인'을 계획하는 등 코로나19로 위기를 맞이한 지역사회를 위해 다양한 사업들을 진행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