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한국사회복지공제회, 독거노인지원센터에 코로나19 예방 성금 1000만원 지원
  • 승인 2020.03.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구글+
네이버밴드
네이버블로그
네이버폴라
핀터레스트
URL복사

공제회CI
공제회CI

한국사회복지공제회는 독거노인종합지원센터에 코로나19 예방을 위한 성금 1000만원을 지원했다고 13일 밝혔다.

독거노인종합지원센터는 약 28만명의 독거노인이 가족, 친구, 이웃 등 사회적 관계망과의 교류가 단절되고, 외로움 등 사회적 역할상실에 따른 문제를 해결하고자 노인맞춤돌봄서비스 사업, 독거노인사랑잇기 사업, 노인상담전화운영 사업을 종합적으로 진행하고 있다.

강선경 한국사회복지공제회 이사장은 "전국 17개 시도, 647개소의 독거노인보호사업 수행기관에서 3만여명의 전담사회복지사 및 생활지원사가 독거노인 방문서비스를 수행하면서 코로나19 전염에 노출될 우려가 있으며, 면역력이 약한 노인들이 2차 감염되는 것을 막기 위해 성금 1000만원을 지원했다"고 전했다.

한편, 공제회는 2017년 7월 집중호우로 피해를 입은 충북지역 기관들에 900만원, 2018년 10월 태풍 피해를 입은 경북 지역 기관에 100만원, 2019년 4월에는 강원지역 산불 피해지역 요양시설에 성금 300만원을 지원했으며, 2019년 10월 화재로 발달장애 근로인 50여명이 생계를 잃은 강화군 '강화도우리마을 콩나물공장'을 위해 성금 300만원을 지원한 바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