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오뚜기뇌성마비인주간보호센터, 서울시립과학관에서 사회적응훈련 실시
  • 승인 2019.11.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구글+
네이버밴드
네이버블로그
네이버폴라
핀터레스트
URL복사

뇌성마비장애인과 자원봉사자들이 서울시립과학관에서 관람을 하고 있다.
뇌성마비장애인과 자원봉사자들이 서울시립과학관에서 관람을 하고 있다.

오뚜기뇌성마비인주간보호센터는 28일 서울시립과학관으로 사회적응훈련을 다녀왔다고 29일 밝혔다.

사회적응훈련은 중증·중복 뇌성마비장애로 사회생활 경험이 부족한 뇌성마비인을 대상으로 공공시설 이용 및 현장견학을 실시, 사회적응의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날 사회적응훈련에서는 '뇌성마비장애에 관심이 있는 자원봉사자들'이 함께해 뇌성마비인들이 편안하게 서울시립과학관으로 이동하고 관람할 수 있도록 지원했다.

자원봉사자는 뇌성마비인과 1대1로 짝을 이뤄 서울시립과학관 전시실을 둘러보며 생태, 환경, 우주, 에너지 등 전시물을 체험하는 시간을 가졌다.

자원봉사자로 참여한 지한나씨는 "오늘 뇌성마비인들과 함께 이야기도 하며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면서 "활동을 잘 마무리 할 수 있도록 도와준 사회복지사들에게도 감사하다"고 소감을 전했다.

이혜경 오뚜기뇌성마비인주간보호센터 사회복지사는 "서울시립과학관에 다양하게 체험할 수 있는 전시가 많아 이용자들도 쉽게 체험할 수 있었고, 덕분에 즐거운 시간을 보낼 수 있었다"며 "뇌성마비인들이 서울시립과학관을 편하게 관람할 수 있도록 도움을 준 자원봉사자들에게 감사인사를 드린다"고 말했다.

한편, 오뚜기뇌성마비인주간보호센터는 중증·중복의 뇌성마비인들을 주간동안 보호하면서 적합한 재활서비스 프로그램을 제공하고 그 가족들에게는 자녀의 가정보호에 따른 정신적인 스트레스와 육체적인 부담을 덜어 주어 가족구성원이 안심하고 사회·경제활동을 영위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