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개관 18주년 맞이한 부산북구지역자활센터 '자활, 지역과 함께 희망을 노래하다'
  • 승인 2019.07.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구글+
네이버밴드
네이버블로그
네이버폴라
핀터레스트
URL복사

개관 18주년을 맞이한 부산북구지역자활센터가 지난 1일 자활사업을 홍보하는 기념행사를 진행했다.
개관 18주년을 맞이한 부산북구지역자활센터가 지난 1일 자활사업을 홍보하는 기념행사를 진행했다.

개관 18주년을 맞이한 부산북구지역자활센터(센터장 조숙영)는 지난 1일 북구보훈회관 희망나무카페에서 지역주민과 함께하는 '자활, 지역과 함께 만드는 희망의 노래'를 개최, 지역주민에게 자활사업을 홍보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날 행사는 7080밴드 및 퓨전가야금, 관악연주 등의 문화예술공연과 꽃부채, 모기퇴치제, 네일아트, 부엉이만들기, 캘리그라피 등 다양한 체험부스 및  자활생산품 판매부스를 마련하는 등 지역주민들이 참여할 수 있도록 준비했다.

부산북구지역자활센터 관계자는 "이날 행사를 통해 지역주민에게 다양한 문화행사를 제공함으로써 소통·공감 할 수 있는 기회는 물론 우수한 자활생산품과 마을공동체를 알리고, 또 한편으로는 지역행사에 참여한 유관기관 종사자들과 네트워크 구성으로 지역복지 공동체로써 상호 협력적 관계망을 확장하는 기회를 마련하는 계기가 될 수 있었다"고 평가했다.